1박2일: 32기 수강생 15∼16일 강원도 춘천서 단합…”수료식까지 완주” 결의

1박2일

32기 수강생은 15∼16일에 강원도 춘천에서 단합회를 가졌습니다. 이 행사에서 수료식까지 정상적으로 마무리하기로 결의했습니다.

한의사 초음파 재판에 대한 주제 강연을 한 김강현 한특위 위원은 이 주제로 말하며 법원의 판결에 대한 위해성을 비판했습니다.

대한의사협회 의료정책최고위과정은 7월 15∼16일 강원도 춘천시 상상마당 춘천 스테이에서 32기 수강생 워크숍을 개최하였으며, 10월 수료식까지 완주하도록 결의했습니다.

백일서 자치회장을 비롯해 57명이 의정치 32기로 등록되었으며, 5월 9일 개강한 후 워크숍을 개최했습니다.

박상호 의정최 운영위원장은 강원도 춘천까지 한달 동안 달려온 수강생들에게 감사의 말을 전하며 워크숍을 통해 교육 진행 과정을 평가하고 소통의 기회를 모색하는 의의를 강조했습니다. 또한 함께 모여 우정과 유대를 강화하기를 기원했습니다.

김강현 의협 한방대책특별위원회 위원은 워크숍에서 ‘한의사 초음파 진단 관련 재판 등에 대한 고찰’ 주제로 강연을 하였습니다. 국민의 건강을 위협하는 면허제도의 문제점과 법원 판결에 대한 비판을 제기했습니다.

대법원 전원합의체는 한의사가 진단용 의료기기를 사용하는 것과 관련하여 새로운 판단기준을 제시했습니다. 이 기준은 한의사의 해당 의료기기 사용을 금지하는 규정이 있는지 여부, 해당 의료기기의 사용에 필요한 지식과 기술 수준, 한의사가 사용하면 위생상 위해가 될 수 있는지를 종합적으로 고려하여 합리적으로 판단해야 한다는 내용입니다.

김강현 한특위 위원은 한의계에는 초음파 검진에 대한 국가적인 시스템이 없으며, 세계보건기구는 전통의학에 대한 증거중심의학 체계를 갖추도록 권고하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1박2일: 32기 수강생 15∼16일 강원도 춘천서 단합…”수료식까지 완주” 결의 | %EB%82%B4 %EC%9D%B8%EC%83%9D%EC%9D%98 %EB%8B%A8%EB%B9%84 %EC%A0%9C70%ED%9A%8C %5BSBS%5D_04
1박2일
1박2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