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트넘, 홋스퍼 첫 경기에서 웨스트햄에 패배…공격은 인상적, 수비는 여전히 불안

토트넘

토트넘이 엔지 포스테코글루 감독 체제 첫 경기에서 패배했습니다. 공격은 인상적이었지만, 수비는 여전히 불안했습니다.

토트넘은 호주 퍼스 옵터스 스타디움에서 열린 친선 경기에서 웨스트햄 유나이티드에 2-3으로 패했습니다. 이로써 토트넘은 엔지 포스테코글루 감독의 비공식 데뷔전에서 승리를 신고하지 못했습니다.

토트넘은 4-2-3-1 포메이션으로 시작했습니다. 출전 명단에서 손흥민은 제외되었습니다.

웨스트햄은 4-4-2 포메이션으로 출격했습니다.

웨스트햄이 먼저 득점했습니다. 보웬과 잉스의 결정적인 플레이로 골을 넣었습니다. 세트피스 상황에서도 추가골을 기록했습니다.

토트넘이 한 차례 반격했습니다. 솔로몬의 슈팅은 골키퍼에 막혔으며, 비수마, 탕강가, 로메로의 슈팅은 모두 빗맞았습니다. 전반은 웨스트햄이 2-0으로 앞서서 끝났습니다.

토트넘은 후반에 11명을 교체했습니다. 골대가 토트넘의 추격을 막아냈습니다.

토트넘, 홋스퍼 첫 경기에서 웨스트햄에 패배…공격은 인상적, 수비는 여전히 불안 | %EB%82%B4 %EC%9D%B8%EC%83%9D%EC%9D%98 %EB%8B%A8%EB%B9%84 %EC%A0%9C70%ED%9A%8C %5BSBS%5D_04
토트넘
토트넘
토트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