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자현·우효광, 뒤늦은 불륜설 심경 고백’

추자현

배우 추자현과 우효광 부부가 2년 전 발생한 불륜설에 대해 직접 해명했다. 이들은 한 여성을 무릎에 앉힌 사진이 포착되어 불륜설에 휩싸였다.

지난 17일 방송된 SBS ‘동상이몽 시즌2-너는 내 운명’에서는 300회 특집으로 추자현과 우효광 부부가 4년 만에 출연해 과거를 회상하는 시간을 가졌다.

추자현은 처음으로 이 이야기를 공개하는 고민을 했으며, “재작년에 안 좋은 이슈가 있었는데, 경솔한 행동하나로 많은 분들을 실망시켰다. 그 때 우효광의 불륜설에 대해 언급했다”고 밝혔다.

2021년에 우효광은 차 안에서 한 여성을 무릎에 앉힌 사진으로 불륜설에 휩싸였다. 특히 이는 추자현에 대한 사랑을 표현한 것으로 여겨져 많은 팬들의 분노와 비난을 받았다. 당시 우효광과 추자현은 해당 여성과는 친하다는 사실을 밝혔다.

방송에서 추자현은 “저도 친한 멤버들이었는데, 휴대폰으로 문자를 하다가 차에 탑승하는 도중 잠시 무릎에 앉았다”고 말했다. 우효광은 “처음에는 아무 일도 아니라고 생각했지만, 나중에는 악의적으로 편집되었다고 해명하고 싶었지만 사람들은 믿지 않았다. 사람들은 부정적인 이미지를 믿길 원했고, 시간이 모든 것을 증명할 것이라고 믿었지만 가장 큰 생각은 아내에게 미안했다”라고 고백했다.

‘추자현·우효광, 뒤늦은 불륜설 심경 고백’ | THESE ARE 5 HIDDEN BENEFITS FOR KOREAN WOMEN!
추자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