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자현·우효광, “뒤늦은 불륜설 고백”

추자현

한방엔터테인먼트 배우 추자현 우효광 부부가 2년 전 불륜설에 대해 자신들의 심경을 들쳤습니다. 추자현 우효광 부부는 이전에 한 여성을 무릎에 앉힌 모습이 포착되어 불륜설에 휘말렸습니다.

지난 17일 방송된 SBS ‘동상이몽 시즌2-너는 내 운명’에서는 300회 특집으로 추자현 우효광 부부가 4년 만에 출연하여 과거를 돌아볼 수 있는 시간을 가지게 되었습니다.

추자현은 “처음으로 이 이야기를 꺼내는 것에 고민이 되었습니다. 저는 작년에 안 좋은 이슈가 있었고 많은 분들에게 실망을 드렸습니다”라며 우효광의 불륜설을 언급하였습니다.

2021년에는 우효광이 차 안에서 한 여성을 무릎에 앉힌 채로 이동하는 모습이 담긴 사진으로 불륜설에 휘말렸습니다. 특히 우효광은 추자현을 사랑하는 모습을 보여줬기 때문에 많은 팬들의 분노와 비판을 받았습니다. 우효광과 추자현은 당시 해당 여성과 친한 사이라고 밝혔습니다.

방송에서 추자현은 “저도 친한 멤버들이었습니다. 친한 지인이 휴대폰으로 메시지를 보내면서 차에 탑승하는 과정에서 잠깐 무릎에 앉았다”라고 밝혔습니다. 우효광은 “처음에는 아무 일도 아니라 생각했습니다. 악의적으로 편집되고 싶지 않았으나 사람들은 믿지 않으려 했습니다. 사람들이 믿고 싶어하는 것은 부정적인 이미지였으며 모두 그런 방향으로 생각했습니다. 시간이 모든 것을 증명해줄 것이라고 믿었지만 제일 미안한 마음은 아내에게로 향했습니다”라고 뒤늦게 고백했습니다.

추자현·우효광, “뒤늦은 불륜설 고백” | 사실상 핵 보유국 언제든지 가질 수 있지만 가질 수 없는 한국 핵(feat.핵개발)
추자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