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에어: LJ283, 3시간 가까이 출발 미뤄져···타이베이발 인천행 항공기 일정 지연되며 연쇄적으로 일정 밀려]

진에어

진에어는 타이베이발 인천행 항공기가 지연되어 일정이 밀리게 되었고, 이에 따라 진에어의 인천발 오사카행 항공편 LJ283도 3시간 가까이 지연되었습니다. 이로 인해 많은 고객들이 불편을 겪었습니다. 18일에는 이 항공편의 이륙 시간이 2시간 50분 미뤄졌습니다. 이는 본래 예정된 16시10분 대신 19시00분으로 변경된 것입니다. 이에 대해 탑승자 A씨는 “항공기가 갑자기 지연되었다는 문자만 받았는데, 일본 여행을 위해 휴가를 내고 왔는데 속상한 기분입니다”라고 말했습니다. 진에어 측은 연결지연으로 이 항공편의 이륙이 지연되고 있다고 밝혔으며, 연쇄적으로 일정이 밀려나간 것으로 파악되고 있습니다. 진에어는 현재 27대의 항공기를 운영 중이며, 코로나19 이전과 항공기 수는 크게 변동이 없었습니다.

[진에어: LJ283, 3시간 가까이 출발 미뤄져···타이베이발 인천행 항공기 일정 지연되며 연쇄적으로 일정 밀려] | 비행 중에 비상문이 안 열리는 이유
진에어
진에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