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66회 한국사능력검정시험 원서 접수 기간 다가온다”

한국사능력검정시험

앞으로 다가오는 8월 13일 일요일 오전 10시에 치러지는 제66회 한국사능력검정시험의 원서 접수 기간이 가까워졌습니다.

한국사능력검정시험은 공무원 임용시험부터 국비 유학생, 해외 파견 공무원, 이공계 전문연구요원(병역) 선발 시 한국사 시험을 동 시험 3급 이상 합격으로 대체할 수 있습니다. 또한, 2018년부터는 군무원 경력경쟁채용시험 한국사 과목을 동 시험으로 대체하거나 일부 공기업 및 민간기업의 직원 채용이나 승진에도 반영됩니다.

한국사 시험은 1년에 6번씩 실시되며, 올해는 아직 3회가 남아 있습니다. 특히 전국적으로 치러지는 시험이므로 여러 지역에 분산하여 접수가 이루어집니다.

▼ 17일: 인천, 경기
▼ 18일: 대전, 세종, 광주, 충남, 충북, 전남, 전북
▼ 19일: 부산, 대구, 울산, 경남, 경북
▼ 20일: 서울, 강원, 제주
▼ 21일: 전국

특히 2023년부터 시험에 합격하면 한국사 자격증을 취득한 사람은 성적과 인증서를 영구적으로 열람하고 출력할 수 있습니다. 한국사 자격증의 유효기간은 원래 5년이었으나, 2023년(2024학년도) 이후에는 유효기간이 없어졌습니다. 시험에는 심화(1~3급)와 기본(4~6급)으로 나뉘며, 응시할 때 심화와 기본 중 하나를 선택해 신청하면 됩니다.

심화는 한국사 심화과정으로, 한국사에 대한 체계적인 이해를 기반으로 한국사의 주요 사건과 개념을 종합적으로 이해하고, 역사 자료를 분석하고 해석하는 능력, 한국사의 흐름 속에서 시대적 상황 및 쟁점을 파악하는 능력을 평가합니다. 기본은 한국사 기본과정으로, 기초적인 역사 상식을 기반으로 한국사의 필수 지식과 기본적인 흐름을 이해하는 능력을 평가합니다.

주의할 점은 수험표와 한국사능력검정시험 인정 신분증을 반드시 지참해야 한다는 것입니다. 하지만 2022년 7월 28일부터는 모바일 신분증 발급이 시작되었으며, 다음 날부터는 모바일 주민등록증도 플라스틱 신분증과 동일한 효력을 갖습니다. 그러므로 예기치 못한 상황에 대비하여 모바일 신분증을 발급받는 것도 좋습니다.

또한, 한국사 시험을 준비할 때 필요한 물품으로는 수험표, 신분증, 컴퓨터용 서명펜, 수정 테이프(수정액) 등이 있습니다.

“제66회 한국사능력검정시험 원서 접수 기간 다가온다” | 낭만적이게 그려놓은 야만의 시대 미국 서부개척시대
한국사능력검정시험
한국사능력검정시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