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상 작곡가의 아들, 이찬영이 아이돌로 데뷔한다는 소문

윤상) 아들

작곡가 겸 프로듀서 윤상(본명 이윤상)의 아들 이찬영이 아이돌로 데뷔한다는 소문이 나왔다.

18일 스포츠조선은 “윤상의 첫째 아들 이찬영이 오는 9월 데뷔하는 SM엔터테인먼트 신인 남자 그룹의 멤버 중 한 명”이라고 보도했다.

이찬영은 2003년생으로, 2018년 SBS 예능 ‘싱글와이프2’에 출연해 얼굴을 알렸다. 윤상은 “첫째 아들이 ‘아빠처럼 음악 하고 싶다’고 한다. 고등학생이지만 트랙을 잘 만든다”고 예능에서 밝혔다.

9월에 공개될 SM의 보이그룹은 7인조로, NCT 출신인 성찬과 쇼타로, ‘SM루키즈’ 출신인 은석, 승환 등이 함께한다. 나머지 멤버는 나중에 공개될 예정이다.

[뉴시스]

윤상 작곡가의 아들, 이찬영이 아이돌로 데뷔한다는 소문 | %EC%97%AC%EC%A4%91%EC%83%9D%EB%93%A4%EC%9D%98 %EB%81%9D%EC%9E%A5 %EC%B9%BC%EA%B5%B0%EB%AC%B4 TEEN s
윤상) 아들
윤상) 아들
윤상) 아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