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상의 아들, 이찬영이 아이돌로 데뷔한다

윤상 아들

작곡가 겸 프로듀서인 윤상의 아들 이찬영이 아이돌로 데뷔한다는 소식이 전해졌다.

스포츠조선은 18일 “윤상의 첫째 아들 이찬영이 오는 9월에 데뷔하는 SM엔터테인먼트 신인 남자 그룹의 멤버로 활동할 예정”이라고 보도했다.

이찬영은 2003년생으로, 2018년에는 SBS 예능 프로 ‘싱글와이프2’에 출연하여 이미 얼굴을 알렸다. 윤상은 이찬영이 “아빠처럼 음악을 하고 싶다”고 밝히며, 고등학생임에도 불구하고 트랙을 잘 만든다고 언급하기도 했다.

관련 기사에 따르면, SM은 9월에 공개할 보이그룹이 7인조로 구성될 예정이다. 이미 NCT로 활동한 성찬과 쇼타로, 그리고 ‘SM루키즈’ 출신인 은석과 승환 등이 함께할 것이며, 나머지 멤버는 추후에 공개될 것이라고 한다.

윤상의 아들, 이찬영이 아이돌로 데뷔한다 | %EC%97%AC%EC%A4%91%EC%83%9D%EB%93%A4%EC%9D%98 %EB%81%9D%EC%9E%A5 %EC%B9%BC%EA%B5%B0%EB%AC%B4 TEEN s
윤상 아들
윤상 아들
윤상 아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