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송 지하차도, 17대 차량이 침수되다

오송 지하차도

청주 오송에서 발생한 침수사고로 인해 지하차도에 고립된 차량 17대가 확인되었습니다. 서정일 청주서부소방서장은 현장브리핑에서 “맨눈으로 확인되는 차량은 13대이며, 인양된 4대를 포함하여 총 17대가 있었던 것으로 보입니다. 차량 내부를 수색한 결과 실종자는 발견되지 않았습니다”라고 설명했습니다. 이에 따라 현재 지하차도 안에는 12대가 남아 있습니다. 사고로 인해 총 22명의 사상자가 발생했으며, 실종자 8명의 주검이 인양되었습니다. 소방·군·경 등은 장비 81대를 동원하여 구조·수색 작업을 진행하고 있습니다. 지하차도 배수율은 90%까지 완료되어 구조대가 안전하게 수색할 수 있습니다. 배수 작업과 함께 촘촘한 구조 작업이 이뤄질 예정입니다. 청주 오송 궁평 제2지하차도에서는 인근 미호강이 범람하여 수십여대의 차량이 침수되었습니다.

오송 지하차도, 17대 차량이 침수되다 | ?%EB%A8%AE%EC%AD%85%EF%A7%A6%EC%A2%8F%EB%B4%BD-?%EB%BA%A3???1??E46.120604.HDTV.XviD-NK_06
오송 지하차도
오송 지하차도
오송 지하차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