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는 자연인이다’ 출연자의 아내, 예천 산사태로 숨진 채 발견

경북 예천에서 산사태로 인해 마을이 피해를 입었습니다. 이 중에서 16일에 발견된 60대 여성은 MBN의 ‘나는 자연인이다’에 출연했던 장병근씨의 아내였다고 합니다.

경북도 소방본부와 주민들에 따르면, 이날 오후 3시 45분쯤 예천군 효자면 백석리에서 폭우로 인한 산사태로 실종되었던 A씨의 시신이 발견되었습니다. 발견된 장소는 원래 살던 집에서 20m 정도 떨어진 지점입니다.

A씨 부부는 지난 15일 산사태로 인해 집이 망가져 실종되었습니다. 수색 당국은 첫날 수작업으로 수색을 벌였으나 어려움이 있었고, 이날 포크레인 등의 중장비를 사용하여 A씨를 발견할 수 있었습니다.

A씨의 남편은 MBN ‘나는 자연인이다’에 출연한 장병근씨로, 지역에서는 잘 알려진 유명인입니다. A씨의 사망 소식에 주민들은 안타까움을 표했다고 합니다.

장씨의 생존 여부는 확인되지 않았습니다. 그의 아들은 현장을 지키기 위해 밤을 지새우고 있다고 합니다.

수색 당국 관계자는 “아직 생존 가능성이 있는 실종자를 찾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습니다.

한편, 아내 A씨의 발견으로 경북 지역에서의 사망자는 19명, 실종자는 8명으로 집계되었습니다.

‘나는 자연인이다’ 출연자의 아내, 예천 산사태로 숨진 채 발견 | 90’s friends Look Book📽
나는 자연인이다 장병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