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제목] 내년도 최저임금, 9620원에서 240원 인상해 9860원 결정 Note: The article title provided above may be revised, rearranged, or modified to adhere to the specific guidelines and style of the publication.

최저임금

내년도 최저임금이 결정되었습니다. 시급은 올해 9620원에서 240원 오른 9860원으로 결정되었으며, 이는 2.5%의 인상률로, 2021년의 1.5% 인상을 제외하고는 역대 두 번째로 낮은 수치입니다. 따라서 올해도 최저임금이 1만원을 넘지 못했습니다. 최저임금위원회는 19일 정부세종청사에서 열린 15차 전원회의에서 노동계와 사용자를 표결에 부쳤습니다. 사용자위원 17표, 노동자위원 8표, 기권 1표가 나와 사용자위원이 제시한 9860원이 내년도 최저임금 시급으로 결정되었습니다. 이에 따라 월급으로 환산하면 206만740원입니다. 최근 5년간의 인상률은 10.9%→2.87%→1.5%→5.05%→5%로, 이번 인상률은 2.5%입니다. 최저임금위원회는 지난 5월2일부터 15차까지의 회의를 진행해왔습니다. 노동계가 1만2210원, 사용자가 9620원으로 각각 최초 제시안을 제출한 뒤, 노사는 10차에 걸쳐 수정안을 제출했습니다. 노동자위원은 1만2천원선까지 올려야 한다고 주장하며, 사용자위원은 이미 최저임금 수준이 중위 임금의 60%를 넘어섰고, 중소 영세기업·소상공인의 지불능력을 고려해 동결 또는 소폭 인상을 주장했습니다. 협상에서 진전이 없어 공익위원은 인상률 2.1%~5.5%인 심의촉진구간을 제안하기도 했으며, 이를 토대로 공익위원은 추가적인 수정안을 요구한 뒤 노사안을 표결에 부쳤습니다. 중재안이나 합의가 이루어지지 않아 최종적으로 결론을 이끌지 못했습니다. 근로자위원들은 이에 대해 유감을 표하며 이를 ‘답정너’로 끝나는 것이라고 언급하였습니다.

[기사 제목] 내년도 최저임금, 9620원에서 240원 인상해 9860원 결정

Note: The article title provided above may be revised, rearranged, or modified to adhere to the specific guidelines and style of the publication. | %EC%A7%80%EA%B8%88 %EB%94%B1 %ED%95%9C%EA%B0%95%EB%9D%BC%EB%A9%B4 %EC%BF%A8%ED%83%80%EC%9E%84 %EC%B0

최저임금
최저임금
최저임금